‘4.15 부정선거론’ 편승 윤석열·최재형 저격한 하태경

윤석열·최재형 국민의힘 대선경선 후보가 ‘4.15 총선 부정선거론’에 대해 모호한 태도를 유지하면서 당내 후보로부터 신랄한 비난의 화살을 피하지 못했다. 하태경 후보는 23일 국민의힘 대선 후보 선거 2차 토론회에서 “(윤 후보가) 공정과 상식을 허무는 큰 실수를 했다. 지난 토론에서 ‘4.15총선 부정선거’ 이야기에 ‘…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