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년 5개월 10일의 권력자

정의구현사제단이 투옥ㆍ연금ㆍ격리 등의 갖은 수난을 겪으며 고난의 길을 걷고 있을 때 신민당은 5월 30일 선명노선의 김영삼이 새 총재에 당선되고, 8월 9일 YH무역 여성노동자 170여 명이 회사운영 정상화와 근로자의 생존권 보장 등을 요구하면서 마포 신민당사 4층을 점거, 농성에 들어갔다. 이 농성사건은 한국현대사…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