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통신조회 논란에 “법에 의한 것, 사찰이라 할순 없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가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의 야권 정치인·기자 통신조회 논란과 관련해 30일 “윤석열 후보가 검찰에 계실 때 검찰도 수십만 건을 했다는 데도 누구도 사찰이라 하지 않았다”라며 “법령에 의한 행위를 사찰이라고 할 순 없을 것 같다”고 말했다. 다만 이 후보는 “만약 (공수처가 통신조회를)야…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