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의 짧지만 굵은 지지연설 “야당보다 더 겸손합시다”

“민주당에는 민주당만의 내부 문화가 있습니다. 경쟁할 때 경쟁해도, 하나될 땐 하나가 됐습니다.” 특유의 군더더기 없는 문장 끝에 박수와 함성이 터져 나왔다. 2일 더불어민주당 선대위 출범식 연단에 선 이낙연 전 대표였다. 당내 경선에서 치열하게 경쟁했던 이재명 대선후보에 대한 지지 연설 중에서다. 선대위 상임고…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