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또… “극빈하고 못 배운 사람은 자유 뭔지 몰라”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가 또다시 ‘망언’ 논란에 휩싸였다. 이번엔 ‘가난하고 못 배운 사람들은 자유가 뭔지, 왜 필요한지 모른다’는 발언이다.윤 후보는 22일 전북대학교 대학생들과 타운홀 미팅을 한 자리에서 “자유의 본질은 일정한 수준의 교육과 기본적 경제 역량이 있어야만 (지켜질 수 있다)”라며 “극빈의 생활을 …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