왜 중국 앞에만 서면 작아질까

한국은 미중 갈등 속에서 어느 편에 서야할까.인도‧태평양에서 미국과 중국 간 패권전쟁은 갈수록 격화되고 있다. 한국은 지금까지 안보는 미국, 경제는 중국이라는 ‘안미경중(安美經中)’ 스탠스를 취하며 균형을 유지해 왔다. 그러나 문재인 정부 출범 이후 중국 쪽으로 기운 징후가 곳곳에서 감지된다. 미국과는 거리를 …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