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대급 사전투표율, 여 “단일화 역풍”

(서울=연합뉴스) 홍지인 한지훈 기자 = 여야는 5일 대선 사전투표율이 역대 최고치를 경신한 데 대해 상반된 분석을 내놨다.더불어민주당은 야권 단일화에 따른 역풍을, 국민의힘은 정권교체 열기를 각각 배경으로 꼽으며, 지지층 결집에 따른 승리를 점쳤다.민주당은 최근 국민의힘 윤석열·국민의당 안철수 후보의 단일화…

기사 더보기